황치열·트와이스 미나, 가창력과 발레의 하모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가요대축제'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가요대축제’ 방송화면 캡처

가수 황치열이 걸그룹 트와이스 미나가 이색 컬래버레이션 무대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황치열, 미나는 29일 오후 여의도 KBS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2016 가요대축제’에서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의 OST로 호흡을 맞췄다.

황치열은 ‘그리워 그리워서’를 열창, 특유의 호소력 짙은 음색으로 듣는 이들의 심금을 울렸다. 미나는 발레로 무대의 완성도를 끌어올렸다.

뒤로 흐르는 드라마의 명장면과 황치열의 감미로운 음색, 여기에 미나의 아름다운 몸짓이 어우러져 환상의 컬래버레이션이 완성됐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