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블리스, ‘싱포유’ 고정 패널 합류…문희준·AOA 초아와 호흡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오블리스 / 사진제공=제이티코리아엔터테인먼트

오블리스 / 사진제공=제이티코리아엔터테인먼트

신인 걸그룹 오블리스가 ‘싱포유’ 고정 패널로 합류했다.

오블리스는 지난 24일 방송된 JTBC ‘싱포유’에서 2배속댄스를 선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오블리스 소속사 제이티코리아 엔터테인먼트는 오블리스가 “‘싱포유’에 고정 패널로 합류했다. 홍경민, 문희준, AOA 초아, 유재환 네 명의 MC들과 함께 어떤 케미를 선보이며 톡톡 튀는 감초 역할을 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오블리스는 “첫 고정 패널로 합류하게 되어 기쁘고 설레는 마음이다”며 “훌륭한 선배님들과 함께 촬영할 수 있어 정말 영광이다. 싱포유를 통해 다양한 매력을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고 강한 포부를 밝혔다.

‘싱포유’는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는 평범하고 일상적인 사연을 받아 전국민이 공감하며 공유할 수 있는 공감송을 만들어 대결을 통해 펼치는 음악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토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