쥬스TV, 비트윈 ‘태양이 뜨면’ 파격적 콘셉트 영상 공개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비트윈 / 사진제공=쥬스TV

비트윈 / 사진제공=쥬스TV

비트윈이 색다른 콘셉트로 쥬스TV에 등장했다.

26일 오후 6시 쥬스TV는 기존에 공개됐던 비트윈의 ‘태양이 뜨면’ 영상과는 확 달라진 분위기의 세로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영상은 댄디한 옷차림으로 세련된 남성미를 보여줬던 지난 영상과는 달리 화면 속에서 실제로 움직이는 듯한 느낌으로 멤버 각자의 개성을 살렸다. 영상 속 멤버 선혁은 영화 ‘매트릭스’의 키아누리브스를, 영조는 앨비스 프레슬리의 콘셉트를 본 뜬 모델 스타일링을 완성시켰다.

이어 정하는 조니뎁을 연상케 하는 의상과 영상미를 뽐냈으며 멤버 윤후는 동화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시계 토끼와 같은 컨셉으로 등장했다. 마지막으로 막내 성호는 가장 개성 넘치는 악동 스타일로 변신, 멤버 모두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내 공개될 영상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두 번째 미니앨범으로 돌아온 비트윈의 ‘태양이 뜨면’은 그들만의 음악적 색깔을 잘 녹여낸 곡으로 해외에서 음원 마스터링 작업을 완성시키는 등 이번 컴백에 대해 남다른 애정을 보이며 활발한 활동과 함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다섯 남자들의 매력이 고스란히 담긴 비트윈의 ‘태양이 뜨면’ 세로 영상은 26일 쥬스TV 공식 SNS와 국내 유수의 동영상 플랫폼 카카오 TV, 판도라 TV 등을 통해 공개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