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 강승윤 사칭 SNS에 3년 속았다 “굉장히 따뜻했는데”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꽃놀이패' 이상민, 위너 강승윤 / 사진제공=SBS

‘꽃놀이패’ 이상민, 위너 강승윤 / 사진제공=SBS

‘꽃놀이패’ 이상민이 위너 강승윤을 사칭한 SNS 계정에 속았다.

이상민은 25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꽃놀이패(이하 꽃놀이패)’에 꽃길 팀으로 출연, 강승윤과 인사를 나눴다.

이상민은 “강승윤이 SNS로 먼저 인사를 건넸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에 강승윤은 “제가요?”라면서 놀라워했다.

강승윤은 “제 사칭 SNS 계정”이라며 자초지종을 설명했다. 당황한 이상민은 “나는 대체 누구랑”이라며 말을 잇지 못하다가, “그 친구가 굉장히 따뜻했다”고 현실을 부정하려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강승윤은 “제가 사과드릴 선배님들이 많으시다. 이런 일이 많다”고 덧붙이며 거듭 사과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