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싸움’ 테이X이진성, 패자부활전서 다시 만났다 ‘긴장 가득’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가수 이진성, 테이 / 사진=KBS2 '노래싸움 승부' 캡처

가수 이진성, 테이 / 사진=KBS2 ‘노래싸움 승부’ 캡처

‘노래싸움’ 가수 테이와 이진성의 재대결이 성사됐다.

23일 방송된 KBS2 ‘노래싸움-승부(이하 노래싸움)‘에서는 테이와 이진성이 Mr.2의 ’하얀 겨울‘을 열창했다.

테이와 이진성은 패자 부활전 무대에 올랐다. 두 사람은 앞선 무대에서 만난 적 있으며, 당시 패배했던 이진성은 “한 번은 졌으니까 한 번은 이길 수도 있지 않을까”라고 포부를 전했다.

노래가 시작되고 겨울에 어울리는 잔잔한 멜로디가 울려 퍼졌다. 이진성은 감미로운 목소리로 선공에 나섰고, 이후 테이가 낮은 저음으로 공격을 받아치며 흥미로운 무대를 이어갔다.

선취점은 이진성이 획득했다. 그러나 테이의 노래가 시작되자, 그 역시 바로 점수를 얻으며 이진성의 뒤를 바짝 쫓았다. 동점 상황이 이어지며 긴장을 늦출 수 없는 무대가 그려졌다. 긴장감 가득한 상황에서도 두 사람은 찰떡같은 호흡과 부드러운 음색으로 달달한 무대를 완성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