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부녀의 탄생’ 이준혁, 우울한 윤승아를 위로한 ‘진실된 사랑’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SBS플러스 '유부녀의 탄생' 이준혁 / 사진제공=엘앤컴퍼니

SBS플러스 ‘유부녀의 탄생’ 이준혁 / 사진제공=엘앤컴퍼니

‘유부녀의 탄생’ 이준혁이 진심을 전했다.

이준혁은 23일 방송된 SBS플러스 ‘유부녀의 탄생’ 긴 여정 끝 결혼에 골인하는 예비신랑의 모습을 그렸다.

극 중 철수(이준혁)는 여자친구 영희(윤승아)와 오랜 만남 후 결혼을 약속한 새신랑이다. 그러나 사랑만으로는 도저히 극복할 수 없을 것 같은 결혼 준비에 단단하기만 했던 여자친구와의 관계도 삐거덕거리고, 소위 ‘메리지 블루’에 시달리는 여자친구의 마음을 헤아리지 못하는 듯만 보였다.

그러나 철수의 답은 한결같았다. 진심과 사랑이었다. 철수는 현실을 종용하면서도 영희가 갖고 싶어 했던 가구와 드레스를 철수만의 방법으로 손에 넣어 영희를 감동케 했다. 고가의 드레스를 위해 회사에서 새로운 프로젝트를 추진하기도 했다.

투박하지만 사려 깊은 철수의 진심은 통했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예비신랑이 되어 혼인서약을 하는 철수의 모습은 여느 신랑 못지않았다.

이준혁은 결혼을 앞둔 철수의 모습을 다양하게 연기해 화제를 모았다. 사랑스러우면서도 현실적이고, 자신만의 세심한 배려로 여자친구를 챙기는 이상적인 남편상으로 결혼을 앞둔 여성들에게 ‘혼수 1호’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유부녀의 탄생’은 매주 금요일 오전 11시 SBS플러스, 정오 SBS funE에서 방송되며, NAVER tv캐스트에서 매주 화, 수, 목 오전 10시에 선공개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