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X슈퍼모델·세정X슬리피 등, ‘2016 슈퍼모델 선발대회’ 특급 합동 무대 ‘눈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마마무, 미료, 세정, 자이언트 핑크 / 사진제공=SBS미디어넷

마마무, 미료, 세정, 자이언트 핑크 / 사진제공=SBS미디어넷

마마무, 세정 등 K-POP스타들이 슈퍼모델들과 역대급 콜라보 무대를 선사한다.

22일 오후 5시 20분부터 생중계되는 ‘2016 슈퍼모델 선발대회’에서 마마무, 세정을 비롯한 슬리피, 자이언트 핑크, 미료 등은 2016 슈퍼모델들과 각각 합동 무대를 가진다.

마마무가 본드걸로 변신해 슈퍼모델들과 환상적인 궁합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꽃길’로 음원차트를 올킬 하며 인기를 입증한 세정과 래퍼 슬리피의 합동 무대, 래퍼 미료와 자이언트 핑크가 방송 최초로 의기투합해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한다. 이번 K-POP스타X슈퍼모델 합동 무대는 안무가 배윤정 단장이 직접 퍼포먼스를 연출해 관심을 더한다.

이번 ‘슈퍼모델 선발대회’는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했다. 한국과 중국이 함께하는 한-중 슈퍼모델 대회를 개최, 세계적인 글로벌 모델 콘테스트로의 도약도 노리고 있다. 올해는 2700여 명의 역대 최다 지원 인원이 몰려 16:1이라는 높은 경쟁률을 기록해 관심을 더했다.

특히, 미국, 몽골 등 세계 곳곳의 참가자들이 지원, 세계에서도 주목하는 글로벌 모델 콘테스트임을 증명했고 슈퍼모델 선발대회 사상 처음으로 열린 중국 베이징에서의 예선 대회 또한 수많은 지원자가 몰리며 대회에 대한 높은 인기를 입증했다.

한중 본선진출자 28명의 치열한 서바이벌 현장과 역대 슈퍼모델들의 합동 무대는 22일 오후 5시 20분부터 지상파 SBS를 비롯 SBS Plus, SBS funE, SBS MTV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