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빅톤 도한세 “정수빈 요리 보고 ‘나도 할 수 있겠다’ 싶었다”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빅톤 도한세, 강승식 / 사진=V앱 ‘빅톤 괴식 셰프의 우당탕탕 요리교실’ 캡처

빅톤 도한세, 강승식 / 사진=V앱 ‘빅톤 괴식 셰프의 우당탕탕 요리교실’ 캡처

빅톤 도한세가 요리에 도전했다.

20일 네이버 V앱을 통해 생중계된 ‘빅톤 괴식 셰프의 우당탕탕 요리교실’에서는 빅톤 도한세가 요리에 임하는 각오를 다졌다.

도한세는 “저번에 방송된 수빈 셰프의 만들기를 보고 이정도면 저도 충분히 할 수 있지 않을까 싶어서 도전장을 내밀었다”고 전했다.

이어 도한세는 셰프 복장을 선보이며 “오늘 기분 좀 내려고 이렇게 입었다”고 소개했다. 더불어 알 모양 의상을 입고 있는 강승식을 보고 도한세는 “앞치마가 여기에 안 둘러진다”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