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연기대상, 시청자가 직접 뽑는 ‘베스트커플상’ 후보는?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SBS 드라마 커플 모음/사진제공=SBS

SBS 드라마 커플 모음/사진제공=SBS

‘2016 SBS 연기대상’에서 베스트커플상은 시청자들이 직접 뽑는다.

SBS 어워즈 페스티벌 홈페이지 내 ‘연기대상’코너에서는 2016년 SBS 드라마를 빛낸 극중 커플들의 얼굴이 공개됐다.

우선 월화드라마로는 ‘대박’의 장근석과 여진구, ‘닥터스’의 김래원과 박신혜에다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의 이준기와 이지은, 그리고 ‘낭만닥터 김사부’의 유연석과 서현진이 랭크되어 있다.

이어 수목드라마로는 ‘질투의 화신’의 조정석과 공효진, 그리고 이미숙과 박지영도 후보로 올라와있고, ‘푸른 바다의 전설’의 전지현과 이민호도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주말드라마의 경우 ‘미녀 공심이’의 남궁민과 민아, ‘우리 갑순이’의 송재림과 김소은도 후보에 올랐다.

12월 9일부터 시작해 30일 자정까지 진행되는 이번 투표는 커플에 대해 한 아이디당 1일 1투표가 가능하며, 결과는 12월 31일 시상식 현장에서 직접 공개된다.

SBS드라마 관계자는 “네티즌이 직접 드라마 주인공에게 트로피를 안겨줄 수 있는 베스트 커플상 후보로는 이처럼 남남커플과 여여커플을 포함해 아홉 쌍이 공개되었다”라며 “드라마가 재미있었던 만큼 치열한 경쟁이 예상되는데, 그 결과는 연기대상 본방송을 통해서 꼭 확인해 달라”라고 소개했다.

장근석과 민아, 그리고 이휘재가 진행하는 2016 SBS 연기대상은 오는 12월 31일 오후 상암동 SBS 프리즘 타워에서 펼쳐진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