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에일리, 감정+가창력 폭발 ‘나를 잊지 말아요’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에일리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캡처

에일리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캡처

‘불후의 명곡’ 에일리가 ‘나를 잊지 말아요’를 새로운 버전으로 선보였다.

17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은 작곡가 전영록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에일리가 ‘나를 잊지 말아요’ 무대를 꾸몄다.

이날 에일리는 재지한 느낌을 살린 반주와 창법으로 끈적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나를 잊지 말아요’를 부르기 시작했다.

이어 노래는 점점 클라이맥스로 치닫았고 에일리는 특유의 허스키한 보이스와 가창력으로 청중을 사로잡았다.

작곡가 정재형은 “역대 에일리 무대 중 최고였던 것 같다”고 극찬했다.

김세정은 “정말 좋은 노래를 들으면 향기가 나는데 이 노래에서 겨울 향기가 나더라”며 “계속 듣고 싶은 노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전영록 역시 “에일리 씨는 정말 할 말이 없는 가수다. 노래를 정말 잘하는 것 같다”고 칭찬했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