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세븐틴 호시 “초6 때 샤이니 CD 매일 감상.. 가수 꿈 키웠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컬투쇼' 세븐틴 / 사진제공=SBS 보이는 라디오

‘컬투쇼’ 세븐틴 / 사진제공=SBS 보이는 라디오

그룹 세븐틴 호시가 샤이니 음악을 들으며 가수 꿈을 키웠다고 밝혔다.

호시는 8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서는 세븐틴이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샤이니 태민과의 인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호시는 “태민 선배님 이모부와 저희 아버지가 친분이 있으시다”며 “덕분에 초등학교 6학년 때 샤이니 선배님들의 CD를 받고 매일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원래 가수라는 꿈이 없었는데, (샤이니) 노래를 들으며 꿈이 생겼다”고 설명했다.

이날 호시는 샤이니의 노래 ‘텔미왓투두(Tell Me What To Do)’ 한 소절을 불러 가창력을 뽐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