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 신승환, 한석규에 “형님”…감초 역할 ‘톡톡’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SBS '낭만닥터 김사부' / 사진=방송 화면 캡처

SBS ‘낭만닥터 김사부’ / 사진=방송 화면 캡처

배우 신승환이 ‘낭만닥터 김사부’에 카메오로 등장했다.

신승환은 지난 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극본 강은경, 연출 유인식 박수진)에서 자살기도를 하는 웹툰작가로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서 신승환은 3년째 영감이 떠오르지 않는다며 자살기도를 해 응급실에 실려와 난동을 부렸다.

간호사들에게 ‘응급실 단골손님’으로 불리는 그는 김사부(한석규)에게 형님이라 부르는가 하면, 김사부의 말에 꼼짝 못하는 유쾌한 모습 등을 선보였다.

특히, 신승환은 10회에서도 깜짝 등장해 또 한번 신스틸러로서 활약할 예정이다.

신승환은 현재 영화 ‘군함도’와 ‘일급기밀’ 촬영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