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릭앤트루’ 산들, 실험 도중 ‘멘붕’…”무서워서 못 하겠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트릭앤트루' / 사진제공=KBS

KBS2 ‘트릭앤트루’ / 사진제공=KBS

‘트릭 앤 트루’의 상상 연구원 B1A4 산들이 녹화 도중 멘붕에 빠졌다.

오는 7일 방송되는 KBS2 ‘트릭 앤 트루’에서는 산들과 나라가 영화 ‘설국열차’에서 틸다 스윈튼이 이완 브렘너의 팔을 기차 밖으로 내보내 꽁꽁 얼린 뒤 단 번에 잘라버리는 잔인한 원리의 비밀을 파악하기 위해 시연에 나선다.

최근 녹화에서 산들은 순식간에 일어난 결과에 깜짝 놀라 두 눈을 동그랗게 뜬 채 어안이 벙벙해진 표정을 지어 눈길을 끌었다. 특히 그는 깜짝 놀라 눈을 세 배나 키운 데 이어, 손은 어디에다 둘 줄 모른 채 방황했다.

그런가 하면 산들은 실험에 앞서 “너무 무서워서 못 하겠어요”라며 실험 중단까지 선언했다. 과연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이 높아지는 상황. 이번엔 또 어떤 과학과 마법으로 상상 연구원은 물론이고 시청자를 깜짝 놀라게 할지 ‘트릭 앤 트루’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시킨다.

우리 가족의 상상력을 무한 확장시켜줄 ‘트릭 앤 트루’는 이날 오후 8시 55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