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스키스, 리메이크 음반 ‘호응’..차트 1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젝스키스/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젝스키스/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16년 만에 새 음반으로 돌아온 그룹 젝스키스에 대한 국내외 호응이 뜨겁다.

젝스키스는 1일 0시 새 음반 ‘2016 Re-ALBUM’을 내놨다. 트리플 타이틀곡 중 ‘커플’은 이날 오전 9시 기준 벅스, 네이버뮤직, 소리바다에서 1위를 차지했다.

또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수록곡들이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차트를 노란색으로 물들였다. 특히 음원 공개 직후 음원사이트 엠넷에서는 9곡의 수록곡이 1위부터 9위까지 차트를 가득 매웠다. 리메이크 음반으로 유례없이 좋은 성적이다.

물론 ‘응답하라’ 시리즈의 OST처럼 다른 가수들이 부른 리메이크곡의 경우 큰 인기를 끄는 경우도 있었지만, 원곡가수들이 16년만에 다시 리메이크해 발표한 음반이 이처럼 상위권에 올라가는 경우는 드문 일이다. 이는 젝스키스가 짧게 활동했지만, 워낙 히트곡들이 많은 가수라 가능한 일이다.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 반응도 뜨겁다. 같은 시간 ‘2016 Re-ALBUM’은 아이튠즈 앨범 차트에서 홍콩, 싱가포르, 타이완 3개국 아이튠즈 글로벌 음반차트서 정상을 차지하며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다.

‘2016 Re-ALBUM’은 젝스키스의 과거 히트곡 중 10곡을 2016년 버전으로 다시 재편곡한 곡으로 구성했다. 트리플 타이틀곡 ‘커플’, ‘기사도’, ‘연정’을 비롯해 ‘COM’ BACK’, ‘예감’, ‘COME TO ME BABY’, ‘무모한 사랑’, ‘ROAD FIGHTER’, ‘학원별곡’, ‘사랑하는 너에게’가 담겨있다. 여기에 지난 9월 발표한 신곡 ‘세 단어’가 보너스 트랙으로 수록됐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