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갱이들이 날뛰는 사탄의 세력” 윤복희, SNS 발언 논란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가수 윤복희가 지난 29일 자신의 SNS에 남긴 글이 논란을 빚고 있다. / 사진=윤복희 트위터

가수 윤복희가 지난 29일 자신의 SNS에 남긴 글 / 사진=윤복희 트위터

원로가수 윤복희가 SNS에 남긴 글이 논란을 빚고 있다.

윤복희는 지난 29일 자신의 트위터에 “대한민국을 위해 기도합니다. 내 사랑하는 나라를 위해 기도합니다. 억울한 분들의 기도를 들으소서. 빨갱이들이 날뛰는 사탄의 세력을 물리쳐주소서”라는 글을 올렸다.

네티즌들은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고 있는 야당과 촛불집회 참여자들을 ‘빨갱이’ ‘사탄’으로 비유한 것이냐며 윤 씨의 SNS에 항의하는 글을 남겼다. 이에 윤 씨는 “내 나라 대한민국을 위한 기도였다”고 답변을 남겼으나 현재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