긱스 “트와이스 정연 팬.. 무상 피처링도 가능”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 긱스 / 사진제공=MBC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 긱스 / 사진제공=MBC

긱스가 트와이스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지난 29일 MBC라디오 FM4U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 친절한 초대석 코너에 긱스와 기리보이가 출연했다.

이날 Mnet ‘쇼미더머니’에 출연해 볼 생각이 없느냐는 질문을 받은 긱스의 루이는 “프리스타일이 아닌 써온 가사로 싸우는 게 자신이 없다. 인신 공격하면서 랩하는 게, 이긴 게 이긴 게 아니라는 복잡한 생각이 든다. 그래서 출연하기 무섭다”고 답했다.

긱스의 변치않은 우정도 과시했다. 릴보이는 “루이 형과 안지 7년이 됐다. 루이형이 친형같다. 싸워도 친형과 싸우는 느낌이고 내가 많이 참는다” 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많은 뮤지션과 컬래버레이션을 작업을 한 긱스는 대세 걸그룹 트와이스에게 러브콜을 보내기도 했다. 릴보이는 “트와이스가 너무 예쁘다. 정연을 좋아하는데 피처링 원하면 공짜로 해줄수 있다”며 사심을 내비쳤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