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김광석X정인, 20년 뛰어넘은 듀엣.. 12월 1일 0시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고(故) 김광석과 정인 / 사진제공=CJ E&M

고(故) 김광석과 정인 / 사진제공=CJ E&M

고(故) 김광석 20주기 추모앨범 ‘김광석, 다시’의 선 공개 곡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With 정인)’가 12월 1일 0시 공개된다.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는 고인의 솔로 3집 수록 곡. 그의 수 많은 히트 곡들 중 지금까지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대표 곡으로, MBC ‘복면가왕’, KBS2 ‘불후의 명곡’ 등 각종 음악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자주 불리고 있으며, 그룹 십센치(10cm)가 리메이크 하기도 했다.

독보적 음색의 가수 정인이 듀엣 가창자로 참여해 눈길을 끌고 있다. 녹음 현장에서 정인은 완벽한 하모니를 위해 수 없이 故김광석의 목소리를 반복해 들으며, 헤드폰 속에서 들려 오는 그의 목소리에 완전히 몰입한 모습을 보였다는 후문.

고인의 솔로곡이었던 원곡을 듀엣곡으로 만들기에 가장 어려운 문제는 역시나 남,여 보컬 간의 음역대 차이였다. 고인의 보컬트랙을 최대한 원본 그대로 사용하는 것이 목표였기에, 편곡자와 가창자인 정인 모두 자연스러운 전조와 하모니를 만들기 위해 듀엣의 파트를 바꿔가며 수차례 반복해 부르는 등 큰 어려움을 겪었다.

기존에 녹음되어있던 고인의 보컬트랙은 아날로그 릴테잎에 녹음되어있던 것을 복원한 파일로, 디지털 방식으로 녹음된 정인의 보컬과는 질감의 차이가 꽤나 컸다. 이를 동시대의 느낌으로 만들기 위해, 디지털 파일을 다시 아날로그화하는 시도를 하는 등 후반 작업에도 오랜 기간 공을 들인 결과, 지금의 완벽한 듀엣곡을 만나볼 수 있게된 것.

이번 곡의 편곡은 김창완 밴드의 키보디스트이자, tvN ‘또 오해영’. ‘디어 마이 프렌즈’ 등 다수의 OST 앨범에 참여한 작곡가 이상훈이 맡았다. ‘응답하라 1994’의 대표곡인 로이킴의 ‘서울 이곳은’을 편곡하기도 했다.

뮤지션들의 뮤지션, 고(故) 김광석의 20주기 추모앨범 ‘김광석, 다시’의 선공개 곡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With 정인)’는 12월 1일 0시 전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로이킴이 참여한 타이틀 곡 ‘너에게’를 비롯한 전체 앨범은 내달 7일 공개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