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씬스틸러’ 박수홍 “내가 손대면 잘 돼..나도 내가 무섭다”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박수홍 / 사진제공=SBS

박수홍 / 사진제공=SBS

‘씬스틸러’ 박수홍이 프로그램 흥행을 자신했다.

박수홍은 3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홀에서 진행된 SBS 새 예능프로그램 ‘씬스틸러-드라마 전쟁’ 제작발표회에서 “요즘 물 들어온 박수홍이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그는 “제가 나가는 프로그램은 다 잘 되더라. 제가 게스트로만 나가도 시청률이 오른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저도 제가 무섭다. 다시 한 번 저한테 섭외 요청을 해주신 제작진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감동과 웃음이 섞인 새로운 장르의 프로그램으로 재미를 안겨드리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씬스틸러’는 드라마와 리얼 버라이어티가 결합된 하이브리드 예능으로, 대한민국 최고의 씬스틸러들이 펼치는 예측불허 리얼 연기 대결이다. 오는 12월 5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