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자현, B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병헌·한효주와 한솥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추자현 /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

배우 추자현 /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

배우 추자현이 이병헌·한효주와 한 식구가 됐다.

BH엔터테인먼트(이하 BH)는 30일 보도자료를 통해 “중국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배우 추자현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BH 측은 “추자현은 중국에서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는 등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으며, 바쁜 활동 중에서도 한·중 양국 간의 문화 교류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며 “특히 끊임없는 노력의 결과물인 유창한 중국어 실력과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BH의 글로벌 비전에 적합한 배우”라고 전속계약 체결 이유를 전했다.

배우 추자현은 중국 안방극장의 톱스타로 자리매김했다. 그가 출연한 중국 드라마 ‘회가적 유혹’과 ‘목부풍운’이 연이어 시청률 1위를 기록한 것은 물론, 지난 5월 종영한 드라마 ‘행복재일기’가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바 있다.

BH엔터테인먼트는 현재 박성훈·박해수·배수빈·이병헌·이지아·이희준·장영남·진구·한효주·한지민·한가인·허정도·현쥬니·션 리차드 등이 소속돼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