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대를 부탁해2’ 이특, “엑소 첸도 한채영이 이상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 이특, 한채영/ 사진제공=티캐스트

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 이특, 한채영/ 사진제공=티캐스트

이특이 한채영과 함께 방송하는 것으로 올해 소원을 다 이뤘다고 밝혔다.

1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2’에서는 이주연이 출연해 집과 그녀의 취향이 담긴 화장대를 전격 공개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방송 오프닝에서 이특은 한 해의 마지막 달 12월이 된 것에 대한 소회를 말하며 “올해 소원을 이뤘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특은 “여러 번 말씀 드렸지만 저의 이상형인 한채영과 함께 방송할 줄 몰랐다”며 “정말 예쁘신 분과 함께라 너무 좋다”고 팬심을 감추지 않았다. 이에 한채영은 “매주 그 말을 하시는데 도대체 저는 언제까지 예뻐야 하는 거냐”며 “이특이 말로만 그런다”고 꼬집어 현장의 모두를 웃게 했다.

이특은 이에 주눅들지 않고 “저뿐만 아니라 많은 분들이 한채영이 이상형이라고 말한다”며 “같은 소속사 엑소 첸도 한채영이 이상형인데 그 분께 영상편지 좀 해달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한채영은 “콘서트에 갔었는데 기억하시나요?”라며 “고맙고 사랑합니다”라고 자신을 이상형으로 꼽은 첸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걸그룹에서 여배우로 변신한 이주연의 일상을 담은 ‘화장대를 부탁해2’는 1일 목요일 밤 9시 패션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