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밀하게 위대하게’ 윤종신 “김구라 꼭 속여보고 싶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방송인 윤종신이 30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예능프로그램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연출 안수영)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방송인 윤종신이 30일 오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린 MBC 새 예능프로그램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연출 안수영)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은밀하게 위대하게’ 가수 윤종신이 몰래 카메라를 해보고 싶은 동료 연예인으로 방송인 김구라를 꼽았다.

윤종신은 30일 오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신사옥에서 진행된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이하 은밀하게 위대하게)’ 제작발표회에서 “김구라는 한번 속여볼 만한 친구인 것 같다”고 운을 뗐다.

그는 김구라에 대해 “워낙 당황도 안 하는 친구”라면서 “가끔 MBC ‘라디오스타’에서 당황하면 뒤통수에 땀을 흘리는데, 그 장면을 ‘은밀하게 위대하게’에서 보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수근은 강호동을 속일 수 있겠느냐는 질문에 “이유 없이 맞을 짓은 안 한다”면서 “저는 김병만 씨가 집으로 귀가했을 때 문을 열었는데 사자가 나온다던지, 욕조에 악어가 있는, 생사를 오가는 콘셉트로 몰래카메라를 해보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강호동 씨는 (속이는 게) 어렵겠다”고 거듭 강조해 웃음을 더했다.

‘은밀하게 위대하게’는 MBC 대표 예능 중 하나인 ‘몰래 카메라’를 새로운 감각으로 재해석한 ‘신개념 몰카’ 콘셉트의 프로그램으로, 윤종신, 이수근, 김희철, 이국주, 존박 등이 MC를 맡아 새로운 게스트들과 함께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오는 4일 오후 6시 45분 첫 방송.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