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윤다훈, 구본승·전미선 등과 한솥밥…바인엔터에 새 둥지

[텐아시아=문연배 기자]

 

윤다훈 /사진=텐아시아 DB

윤다훈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윤다훈이 새 둥지를 찾았다.

30일 복수의 연예 관계자들에 따르면 윤다훈은 구본승·전미선·선우재덕·전지안·김선혁 등의 속해있는 바인 엔터테인먼트와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

윤다훈은 최근 종영한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 이중신 역할을 맡아 맛깔스런 조연 연기를 펼쳤으며, 내년 방송 예정인 SBS 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에도 출연할 예정이다.

한편 윤다훈은 SBS ‘정글의 법칙 인 슬라웨시’편에 출연을 확정하고 지난 20일 출국했다. ‘정글의 법칙 인 슬라웨시’는 윤다훈 외에도 솔비·공명·방탄소년단 진·우주소녀 성소·인피니트 성열·배우 김민석 등이 함께 한다.

문연배 기자 brett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