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반려동물과 화보 촬영…수익금 일부, 유기견·유기묘 돕기에 사용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AOA가 각자 자신의 반려동물과 함께 화보를 촬영했다. / 사진제공=라이프앤도그

AOA가 각자 자신의 반려동물과 함께 화보를 촬영했다. / 사진제공=라이프앤도그

걸그룹 AOA 멤버들이 자신들의 반려동물과 함께 한자리에 모였다.

AOA는 30일 프리미엄 펫 매거진 ‘라이프앤도그’ 1주년 기념호를 통해 자신의 반려동물과 함께 한 화보를 공개했다. 평소 애견·애묘인으로 알려진 AOA는 이번 화보에서 초아를 제외한 멤버 전원이 자신의 반려동물과 카메라 앞에 나섰다. 초아는 동물시민단체 카라(KARA)의 입양카페 ‘아름품’에 살고 있는 유기견 백설이와 함께했다.

AOA 멤버들은 화이트 톤 의상과 내추럴한 스타일링으로 평소 반려동물과 나눠온 사랑을 편안한 분위기 속에 녹여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AOA는 “뜻 깊은 일에 힘을 보태게 돼 정말 기쁘다”며 “앞으로도 유기견·유기묘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이 생긴다면 더 많이 참여하고 싶다”고 밝혔다.

AOA는 이번 매거진 판매수익의 10%를 AOA의 이름으로 동물시민단체 ‘카라’에 기부할 예정이다. AOA의 화보와 인터뷰는 ‘라이프앤도그’ 겨울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