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투맨’ 박해진·김민정, 대륙의 관심 한몸에…中 주요 연예사이트 장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맨투맨' 박해진·김민정 / 사진제공=마운트무브먼트 엔터테인먼트

JTBC ‘맨투맨’ 박해진·김민정 / 사진제공=마운트무브먼트 엔터테인먼트

배우 박해진의 차기작을 대륙도 기대하고 있다.

지난 28일, 중국 주요 포털 사이트의 연예면은 박해진과 김민정의 JTBC ‘맨투맨’ 첫 촬영 소식으로 또 다시 장식됐다. 중국의 대표 연예 뉴스 사이트 소호오락을 비롯해 중국오락왕, 경광사선왕, 동방왕 등 주요 오락채널 연예면 메인은 물론 웨이보에서도 실시간 이슈를 차지하는 등 박해진의 차기작 ‘맨투맨’에 중국 팬들도 높은 관심을 보였다.

또 ‘맨투맨’ 본 촬영에 앞서 진행된 테스트 촬영 관련 소식은 “박해진 ‘맨투맨’ 테스트 촬영 현장 사진 공개”, “박해진 차갑고 신비로운 캐릭터에 도전하다” 등의 제목으로 수십개 중국 현지 연예 사이트의 메인을 차지했다.

앞서 지난 10월 ‘맨투맨’의 첫 촬영일에 맞춰 중국·일본·홍콩·대만·베트남 등 박해진의 해외 팬들은 드라마의 대박을 기원하는 열렬한 응원 SNS를 온라인에 올려 이목을 집중시켰다.

‘맨투맨(Man To Man)’은 ‘태양의 후예’의 김원석 작가와 ‘리멤버-아들의 전쟁’의 이창민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박해진·박성웅·김민정·정만식·연정훈·채정안·천호진·장현성·이시언·오나라·태인호 등 연기파 배우들이 대거 합류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맨투맨’은 내년 상반기에 베일을 벗을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