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이연수·구본승, 제 2의 김국진♥강수지 기대해도 될까요?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이연수, 구본승 / 사진=SBS '불타는 청춘' 캡처

배우 이연수, 구본승 / 사진=SBS ‘불타는 청춘’ 캡처

‘불타는 청춘’ 이연수가 구본승과 묘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연수는 지난 29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모닝 엔젤로 활약하며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이날 방송에서 눈길을 끈 것은 이연수와 구본승의 커피 CF.

‘불타는 청춘’ 멤버들은 이연수에게 지난 가을 최성국과 보여준 커피 CF를 구본승과 재연해보라고 했다. 최성국은 두 사람에게 “겨울이네요. 커피 한잔 하실래요?” “커피는 됐구요. 입술”이라는 대사를 가르쳐줬다. 그러자 이연수는 “쑥스러워요”라며 예상 밖의 대답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성국은 “나랑은 막 하면서 왜 본승이와는 쑥스럽냐”고 질투했고, 김완선은 “여기서 연수 마음이 나온다”고 말했다.

이연수는 연신 웃으며 “성국이랑은 다르다”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상황에 몰입할수록 두 사람은 과감해지는 스킨십을 보였고, 현장에 묘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특히 이연수는 “볼이 빨개졌다”는 제작진의 말에 “내가 너무 티나나?”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