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김사부’, 방송 8회 만에 시청률 20% 돌파…압도적 1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낭만닥터 김사부' 포스터 / 사진제공=SBS

‘낭만닥터 김사부’ 포스터 / 사진제공=SBS

‘낭만닥터 김사부’가 경쟁작을 압도적인 격차로 따돌리고 월화드라마 1위를 차지했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9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는 시청률 21.7%(전국기준, 이하 동일)를 기록하며 방송 8회 만에 시청률 20%대의 벽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 28일 방송분이 기록한 18.8%보다 2.9%P 상승한 수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같은 시간대 방송된 MBC ‘불야성’은 6.2%, KBS2 ‘우리 집에 사는 남자’는 3.5%를 기록했다.

한석규, 서현진, 유연석이 열연하고 있는 ‘낭만닥터 김사부’는 누군가를 이기고 싶어 의사가 된 남자와 누군가에게 인정받고 싶어서 의사가 된 여자가 김사부를 만나 삶의 가치를 깨닫는다는 내용을 담은 드라마다. 매주 월·화요일 오후 10시 방송.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