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돼먹은 영애씨15’ 김현숙, 이승준에 “미래에 내가 있긴 해요?”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김현숙, 이승준 / 사진=tvN '막돼먹은 영애씨15' 캡처

배우 김현숙, 이승준 / 사진=tvN ‘막돼먹은 영애씨15’ 캡처

‘막돼먹은 영애씨15’ 김현숙이 눈물을 보였다.

29일 방송된 tvN ‘막돼먹은 영애씨15‘(연출 한상재)에서는 이영애(김현숙)가 이승준(이승준)과 헤어졌다.

영애는 자신을 찾아온 승준에게 “돈만 있음 사장님이 안 이랬을 거 같냐”며 “어차피 사장님 우리 집에 인사오기 싫었지 않냐”고 따졌다.

영애는 “솔직히 결혼 생각도 없지 않냐. 사장님 미래에 내가 있기나 하냐”고 눈물을 보였다. 승준은 영애에게 “전에는 이해해줬던 걸 왜 이러냐. 애정이 식었냐”고 되물었고, 영애는 “이제는 이해가  안 되는 걸 보니 제 마음도 변했나 보다”고 고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