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붐 프로젝트’ 라붐, 단독 리얼리티 첫 촬영부터 멘붕+비명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뮤직 '라붐프로젝트' / 사진제공=MBC플러스

MBC뮤직 ‘라붐프로젝트’ / 사진제공=MBC플러스

걸그룹 라붐이 데뷔 첫 단독 리얼리티 ‘라붐 프로젝트’를 통해 팬들에 한걸음 더욱 가까이 다가갈 예정이다.

29일 첫 방송되는 MBC뮤직 ‘라붐 프로젝트’는 라붐이 대세 걸그룹이 되기 위해 노래·춤·예능까지 모든 것을 완벽하게 잘 해야 하기 때문에 생긴 ‘걸그룹 공포증’을 극복하는 프로그램이다. 데뷔 이후 첫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라붐은 그동안 보여주지 못 했던 다양하고 신선한 모습을 팬들에게 보여주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첫 녹화에서 ‘예능 공포증’을 극복하기 위해 세 팀으로 나눈 라붐은 아이돌 필수 코스인 ‘요리’에 도전했다. 제작진이 준비한 재료는 저지방 고단백 식품인 식용 곤충 ‘말린 밀웜’으로 촬영장은 라붐의 비명소리로 가득했다는 후문.

하지만 요리 대결에서 우승한 팀에게는 바쁜 스케줄을 소화했던 라붐에게 그 동안 하고 싶었던 것을 할 수 있는 소원성취 기회가 주어진다는 말에 라붐은 의욕을 불태웠다고

첫 번째 소원 성취의 기회를 얻기 위해 영혼까지 탈탈 턴 라붐의 ‘예능 공포증’ 극복기는 29일 오후 7시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