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노사연-노사봉 자매, 동반 출연…숨겨왔던 ‘예능감 폭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노사연 노사봉 자매/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노사연 노사봉 자매/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3’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노사연-노사봉 자매가 원조 스타가족의 위엄을 뽐낸다.

24일 방송되는 KBS2‘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는 ‘잘못된 만남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건모-베스티 유지-노사연-노사봉-지상렬이 출연할 예정이다.

특히 동생 노사연과 동반 출연한 노사봉은 1990년대 뛰어난 예능감으로 각종 예능프로그램과 CF를 휩쓸다가 돌연 방송활동을 중단하고 사업가로 전향한 바 있어, 오랜만의 방송 출연에 관심이 쏠린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노사연과 노사봉은 마치 80년대 미스코리아 뺨치는 사자머리를 쌍으로 하고 나타나 압도적인 존재감을 뿜어냈다. 노사봉은 “우리는 머리를 좀 세워줘야 얼굴이 작아 보인다”며 셀프디스를 했고, 유지는 “개그우먼이신 줄 알았다”고 털어놔 폭소를 자아냈다.

이어 노사봉은 과거 방송활동을 중단한 이유에 대해 “(방송이) 내가 해야 될 게 아닌 것 같았다”고 밝혔고, 노사연 역시 “이 언니가 사람들이 웃으면 자존심 상해했다. 그래서 방송 한 번 하면 끝나고 3일 동안 누워있었다”고 증언했다.

그러나 방송체질이 아니라는 주장이 무색하게도, 이날 노사봉은 필터 없는 시원스러운 토크는 물론,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이자 과거 국민댄스로 사랑 받았던 ‘우아우아댄스’까지 완벽하게 재연하며 현장을 후끈하게 달궜고 이에 MC 유재석이 “이 끼를 어떻게 감추고 사셨냐”며 감탄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해투3’는 24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