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스키스, 16년 전 히트곡 ‘2016년 버전’으로 재탄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젝스키스 콘서트 포스터/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젝스키스 콘서트 포스터/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젝스키스가 16년 만에 내놓는 새 음반이 오는 12월 1일 발표를 확정했다.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는 “젝스키스가 오는 12월 1일 컴백한다”고 밝히며, 음반명 ‘2016 Re-ALBUM’을 공개했다.

이번 음반은 젝스키스의 과거 히트곡 10곡을 엄선, 2016년 버전으로 다시 탄생시켰다.

공개된 포스터에는 ‘Re-recording / Rearrange / Remaster’라는 문구도 공개됐다.

YG 측은 “젝스키스의 예전 히트곡들을 YG 프로듀서들이 최신 스타일로 재편곡하고, 멤버들이 다시 녹음했다. 믹싱과 마스터링까지 거의 모든 과정을 새롭게 거친 음반”이라고 소개했다.

16년 전 히트곡들이 2016년 버전으로 새롭게 탄생하게 된 계기는 지난 9월 젝스키스 콘서트를 지켜본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의 제안으로 시작됐다. 16년 만에 무대에 오르는 후배 젝스키스를 위해 양 대표는 첫 공연 회의 참석부터 리허설 현장까지 오랜만에 무대에 서는 멤버들을 격려, 안무 동선까지 꼼꼼히 챙기는 등 하나부터 열까지 후배들의 콘서트를 챙겼다.

젝스키스의 공연은 성황리에 끝났고, 16년 만에 모인 팬들 역시 YG의 질 높은 공연에 대한 칭찬과 고마움을 표하기도 했다.

이날 공연이 끝나자마자 대기실을 찾은 양현석 대표는 젝스키스 멤버들에게 히트곡들을 2016년 버전으로 재탄생시켜 젝스키스를 모르는 요즘 세대들에게도 이 곡들을 다시 한번 알려보자는 제안을 한 것이다.

젝스키스는 지난달 7일 16년 만의 신곡 ‘세 단어’를 발표하며 국내 음원차트 올킬과 가온 월간차트 1위는 물론 과거 13곡의 대표 활동곡이 음원차트 100위 안에 진입하며 차트 역주행을 하는 등 1세대 아이돌의 화려한 귀환을 알렸다.

YG는 젝스키스의 신곡을 꾸준히 준비 중이며, 젝스키스는 오는 2017년 데뷔 20주년에 맞춰 기념 음반과 콘서트를 내놓을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