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여름, 동물원’ 이정열 “故김광석, 늘 어딘가에 있다고 생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뮤지컬 '그 여름, 동물원' 한 장면

사진=뮤지컬 ‘그 여름, 동물원’ 한 장면

뮤지컬 배우 이정열이 고(故) 김광석을 추억했다.

이정열은 17일 오후 3시 서울 서초구 한전아트센터에서 진행된 뮤지컬 ‘그 여름, 동물원’의 프레스콜에 참석해 “뮤지컬 ‘그날들’에 이어 김광석의 노래로 만든 작품을 또 하게 됐다”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특히 올해는 김광석의 20주기인 특별한 해”라며 “연습을 하거나 무대에 오르며 느낀 건, 김광석은 단지 먼 곳에 있을 뿐 늘 우리 곁에 있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정열은 “가끔 풍문으로 ‘요즘 뭐 한대’라고 들리는 선배가 있는 것처럼, 늘 곁에 있는 것 같은 기분”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그날들’은 김광석의 음악만 가져왔을 뿐, 스토리는 전혀 다르다. ‘그 여름, 동물원’은 동물원과 김광석의 노래와 삶이 담겨있다”면서 “개인적으로 행복한 것은 이번 공연에서는 그간 공부했던 부드러운 소리, 허스키한 톤, 울림이 있는 소리 등 소리에 대한 기술을 쑬 수 있게 돼 기쁘다”고 설명했다.

‘그 여름, 동물원’은 고(故) 김광석과 그룹 동물원의 실제 이야기를 담아낸 작품으로, 이들의 만남부터 뮤지션으로 거듭나는 과정을 그린다. 홍경민, 최승열, 이정열, 임진웅, 김준오, 방재호, 최성욱 등이 출연하며 오는 2017년 1월 22일까지 한전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