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를 끄는 여자’ 주진모, 최지우에 “내 동반자 되어줄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캐리어를 끄는 여자' 주진모, 최지우 / 사진제공=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주진모, 최지우 / 사진제공=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주진모가 최지우에게 동반자가 되어 달라고 말했다.

15일 방송된 MBC ‘캐리어를 끄는 여자’ 최종화에서는 함복거(주진모)가 차금주(최지우)에게 “내 동반자가 되어줄 수 있냐”고 묻는 모습이 그려졌다.

뜻밖의 프러포즈에 당황한 차금주는 쉽게 대답하지 못했다. 이를 지켜보던 함복거는 웃으며 “무슨 생각을 하는 거냐. 나를 또 변호해줄 수 있느냐는 뜻”이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놀림을 당했다는 생각에 얼굴을 붉힌 차금주는 “성폭행, 살인, 도피, 또 뭐가 남았냐”고 물었다. 이에 함복거는 “내가 검찰을 상대로 사기를 치려고 하는데, 또 무슨 일이 생기면 차 변호사 나를 구해줘야하지 않겠냐”며 미소를 지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