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프로젝트’ 구구단, 제주도로 ‘극단적인 수학여행’ 떠나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MBC뮤직 '구구단 프로젝트' 세정·미나·샐리 / 사진제공=MBC플러스

‘구구단 프로젝트’ 세정(좌측부터)·미나·샐리 / 사진제공=MBC뮤직

걸그룹 구구단이 제주도로 수학여행을 떠났다.

구구단 멤버들은 오는 9일 오후 6시 30분 첫 방송될 MBC뮤직 ‘구구단 프로젝트-극단적인 수학여행’에서 반전 가득한 제주도 여행을 즐기며 다양한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데뷔 99일을 맞아 힐링 여행을 꿈꾸며 제주도에 도착한 멤버들은 갑자기 주어진 뜻밖의 미션에 폭우 속을 달리고 하늘을 나는 등 뜻밖의 파란만장한 수학여행을 보냈다. 제주도 도착과 동시에 극단적인 미션을 부여받은 멤버들은 세 팀으로 나뉘어 에코랜드, 패러글라이딩 활공장, 감귤농장 등의 장소에서 미션을 수행했다.

특히, 에코랜드로 향한 멤버 세정·미나·샐리는 생각보다 가벼운 첫 지령에 에코랜드 이곳저곳을 둘러보는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바로 뒤 주어진 본격 미션에 잠시 당황했지만 이내 드넓은 에코랜드 곳곳을 뛰어다니며 미션을 성공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했다.

멤버 세정은 춤과 관련된 미션에서 거침없는 댄스 실력을 보여줬으며, 미나는 난이도 높은 미션에 “아잉 저한테 왜 이러세요”하고 무의식중 애교를 선보여 현장에 있던 남자 스태프들을 미소 짓게 했다는 후문이다.

‘구구단 프로젝트-극단적인 수학여행’의 미션 사진들과 촬영 뒷이야기는 ‘구구단 프로젝트’ 공식 SNS를 통해 방송 전 미리 만나 볼 수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