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 컴백’ 규현, ‘윤종신·성시경·조규찬·심현보’ 특급 라인업 완성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슈퍼주니어 규현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슈퍼주니어 규현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슈퍼주니어 규현이 솔로 컴백을 앞두고 컬래버레이션 소식을 전했다.

규현은 오는 10일 가을 시리즈의 마침표를 찍는 미니 3집 앨범 ‘너를 기다린다’로 컴백한다.

더블 타이틀곡 ‘블라블라(Blah Blah)’와 ‘여전히 아늑해(스틸)’은 각각 발라드의 대가 윤종신, 조규찬, 성시경 등이 함께해 완성도를 높였다.

윤종신, 규현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윤종신, 규현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블라블라’는 윤종신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을 맡고 조규찬이 코러스에 참여한 곡으로, 따뜻한 기타 사운드와 복고 느낌의 일렉 피아노 멜로디가 조화를 이루고 있는 만큼, 가을 감성을 만끽할 수 있을 전망이다.

규현, 성시경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규현, 성시경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여전히 아늑해’는 서정적인 느낌을 극대화 시킨 일렉 피아노와 스트링, 일렉 기타 사운드가 매력적인 90년대 감성의 팝 발라드 곡으로, 싱어송라이터 성시경이 작곡 및 프로듀싱은 물론 코러스까지 담당했으며, 유명 작사가 심현보가 가사를 작업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이번 앨범에는 윤종신, 성시경 외에도 에코브릿지가 이끄는 프로듀싱팀 누플레이(NUPLAY), 백아연의 ‘이럴거면 그러지말지’ 등을 작곡한 심은지, 프로듀싱 그룹 모노트리(MonoTree) 등 히트메이커들이 대거 참여한 총 7곡이 수록되어 있어, 한층 완성도 높은 앨범을 만들어냈다.

규현의 미니 3집은 오는 10일 온, 오프라인에서 발매되며, 이에 앞선 5~6일 규현은 부산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단독 콘서트 ‘가을인 듯 추억; 어느 소설가 이야기’의 부산 공연을 펼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