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군> 정지영 감독, 안성기 주연작으로 13년 만에 컴백

<남부군> 정지영 감독, 안성기 주연작으로 13년 만에 컴백
영화 , 의 정지영 감독이 13년 만에 현장으로 복귀했다. 30일 한 영화계 관계자에 따르면 정지영 감독은 최근 배우 안성기를 주연으로 캐스팅해 영화 의 촬영을 마쳤다. 은 지난 2007년 일어난 전직 대학교수의 석궁 테러 사건을 영화화한 작품으로 정지영 감독은 1998년 이후 13년 만에 메가폰을 잡았다. 안성기가 주연을 맡았으며 박원상, 김지호 등이 조연으로 출연했다. 배급사와 개봉 시기는 미정이다. 정지영 감독과 안성기는 영화 과 으로 인연을 맺은 바 있다. 한편 와 에 이어 에 출연한 안성기는 현재 차기작을 물색 중이다.

글. 고경석 기자 ka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