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이성민 “최덕문, 혼자 사는 거 안타깝다”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최덕문, 이성민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배우 최덕문, 이성민 /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캡처

‘나 혼자 산다’ 배우 최덕문이 이성민과 만남을 가졌다.

2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최덕문과 이성민이 즐거운 대화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최덕문은 “성민이 형이랑 저는 15년 넘게 같은 극단에 있다. 일 끝나면 같이 술한잔 하고 연극 얘기하면서 지내온 사이다”라고 이성민과의 친분을 전했다.

이후 이성민은 최덕문을 만나자 “너가 사는 곳 터가 이상하다. 노총각들이 다 거기 모여 있다”라며 장난을 쳤다. 또 “나이가 들어보니까 옆에 누가 있는 게 낫다”라며 결혼을 권유하기도 했다.

이성민은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혼자 사는 거는 옆에서 볼 때 안타깝다. 최덕문 좀 낚아 가시기를 바란다. 같이 가족끼리 만날 수 있기를”이라고 전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