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종혁·지숙, 설레고 영광인 만남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오종혁, 지숙/사진제공=DSP미디어

오종혁, 지숙/사진제공=DSP미디어

가수 오종혁과 걸그룹 레인보우 지숙이 만났다.

오종혁, 지숙은 27일 0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듀엣곡 ‘시들어’로 입을 맞췄다.

소속사 DSP미디어 컬래버레이션 프로젝트의 첫 신호탄인 ‘시들어’는 오종혁과 지숙의 하모니로 탄생한 발라드 곡이다. 누구나 겪어봤을 만한 이별의 흔한 과정처럼 오래된 연인에게 찾아오는 권태에 대한 남녀의 솔직한 심정을 담아냈다.

한 때 누구보다 사랑하고 행복했던 연인의 가슴 아픈 이별을 한 편의 수채화와 같은 영상미로 담아낸 뮤직비디오에는 DSP미디어를 대표하는 배우 송찬익과 최배영이 출연, 몰입도 높은 열연을 펼쳤다. 그룹 에이젝스 막내 중희와 엠넷 ‘프로듀스101’ 출신 조시윤도 카메오로 등장했다.

음원 공개에 앞서 오종혁과 지숙은 네이버 V앱을 통해 각자에 대한 첫 인상을 시작으로 ‘친해지기 바라’, ‘시들어’ 스포일러 코너를 진행하며 팬들과 소통했다.

오종혁은 “이렇게 같이 작업하다보니 가족같은 느낌도 들고, 지숙과도 함께 하게 돼 좋고 설렌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숙은 “처음 봤을 땐 바른 청년 같은 인상에 천상 연예인이었다”며 “회사에서 트로피로만 뵙던 선배님이랑 같이 음반을 냈다는 것 자체가 영광”이라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