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진의 달인’ 티아라 은정X효민, 아슬아슬 레이싱 대결의 승자는?

[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E채널 '직진의 달인' 은정, 효민 / 사진제공=티캐스트

E채널 ‘직진의 달인’ 은정, 효민 / 사진제공=티캐스트

티아라 은정과 효민이 불꽃 튀는 신경전을 벌인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E채널 ‘직진의 달인’에서는 제자들의 운전 능력을 평가하기 위한 베스트 드라이버 선발전이 벌어진다.

당시 마지막 대결로 서킷에서 오토 크로스 레이싱이 펼쳐졌다. 오토 크로스 레이싱은 은정과 효민이 먼저 대결하고 두 사람 중 이긴 사람이 부전승으로 다음 라운드에 진출한 주우재와 대결하는 토너먼트 형식으로 진행됐다.

은정과 효민은 레이싱 도전이라는 사실에 긴장감을 표했지만, 실전 경기가 진행되자 같은 팀이라는 사실도 잊은 채 승부에 몰입해 눈길을 끌었다. 살벌한 기운이 느껴질 만큼 치열했던 대결 탓에 두 사람은 레이싱 중 차량이 충돌할 뻔한 아찔한 상황도 연출했다는 후문이다.

레이싱 이후 은정은 “왜 사람들이 속도에 열광하는지 알게 됐다”며 짜릿한 느낌을 잊을 수 없다는 소감을 드러냈다. 효민 역시 “계속 타고 싶다. 오늘 집에 안가고 서킷에서 레이싱을 해야겠다. 먼저 집에 가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직진의 달인’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