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들’의 특별한 이벤트…故김광석 20주기 기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그날들' 한장면/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그날들’ 한장면/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뮤지컬 ‘그날들’이 고(故) 김광석의 20주기를 추모하는 ‘Remembrance Day’를 개최한다.

최근 누적관객 30만을 기록하며, 초연과 재연에 이어 삼연까지 ‘성공신화’를 써내려가고 있는 ‘그날들’은 매회, 단 한자리를 비운 채 공연을 진행한다.

초연부터 지금 삼연의 공연까지, 하루도 빼놓지 않고 고 김광석의 자리를 비워 둠으로써, 그를 추모하고 기억하기 위한 의미다.

특히 올해는 그가 세상을 떠난 지 20년이 되는 해로, 그를 추억하고 그리워하는 사람들을 위해 오는 28일 단 하루 ‘Remembrance Day’를 연다. 해당 날짜에는 당일 캐스트인 이건명, 오종혁, 서현철 등의 배우들이 호흡을 맞추는 로비 콘서트가 진행 될 예정이다.

‘그날들’을 흥행 뮤지컬로 자리매김할 수 있게 해준 관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안긴다.

오는 11월 3일까지 충무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