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만호, 이혼 소송 승소 “두 아이들의 아버지로, 개그맨으로 본분에 충실하겠다”

정만호, 이혼 소송 승소 “두 아이들의 아버지로, 개그맨으로 본분에 충실하겠다”
최근 이혼 소송에서 승소한 정만호가 소속사 보도 자료를 통해 입장을 표명했다. 정만호는 “쉽지 않은 결정이었지만, 최선이었다. 오르내리는 소문에 일일이 항변하기보다는 초심으로 돌아가 두 아이들의 아버지로, 개그맨으로써의 본분에 충실한 모습을 행동으로 보여 드리겠다.”고 전했다. 이어 “헤어진 아내 역시 새로운 인생으로 행복했으면 한다.”며 “함께 응원해 주신 분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 앞으로 정말 열심히 사는 모습을 보여 드리겠다.”는 말로 의지를 다졌다.

소속사 스타폭스 측은 “현재 정만호는 처음 시작한다는 마음가짐으로 SBS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남달리 아이들을 생각하는 만큼 아이들을 위해 마음을 다잡고 최선을 다 하기위해 노력하는 것 같다. 많은 분들이 정만호 역시 한 사람의 노력하는 아버지라는 생각으로 넓은 마음으로 바라봐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정만호는 지난 3월 부인 전 모씨를 상대로 낸 이혼 및 친권자 지정 소송에서 25일 승소판결을 받았다. 이로써 정만호는 이혼 후 두 아들에 대한 친권을 갖게 됐다. 현재 정만호는 준비에 한창이다.

사진 제공. 스타폭스 엔터테인먼트

글. 김명현 기자 eighte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