젝스키스, 팝업스토어 성황리 종료..매일 1천명 방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젝스키스 팝업스토어/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젝스키스 팝업스토어/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젝스키스의 팝업스토어 ‘옐로우 스페이스(YELLOW SPACE)’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YELLOW SPACE’는 오랜 시간 젝스키스를 기다려주고 변함없는 사랑을 보내준 팬들을 위해 마련된 팝업스토어로, 지난 16일 이태원에 오픈 됐다.

당초 4일 동안 운영할 계획이었지만 오픈 이후 매일 약 1000명이 방문하는 성원에 힘입어 지난 23일까지 연장 운영을 결정, 총 8일간 팬들과 함께 했다.

젝스키스의 콘서트 현장 미공개 사진과 멤버 이재진이 직접 작업한 멤버별 아트워크 초기 스케치, 신곡 ‘세 단어’ 뮤직비디오와 메이킹 등 다양한 콘텐츠와 MD 등을 내놨고, 이외에도 멤버들이 팝업스토어 오픈 전날 미리 남겨놓은 사인, 메시지, 즉석 폴라로이드 등으로 팬들의 눈을 즐겁게 했다.

‘YELLOW SPACE’는 보통 오후 2시면 마지막 시간대 입장 티켓까지 모두 소진되는 등 팬들의 큰 관심을 받았으며 높은 재방문율을 기록해 눈길을 끌었다. 또 아이를 데리고 온 팬들은 물론 새롭게 유입된 어린 팬들까지 다양한 세대의 방문으로 이색 풍경을 이뤘으며, 일부 해외 팬들도 눈에 띄었다.

팬들은 직접 각종 사진과 엽서, 캘리그라피 등 노란색 물품들을 가져와 메시지월을 함께 채워나가는 등 끈끈한 연대감을 보였고 특히 마지막 날인 지난 23일에는 메시지월 뿐만 아니라 벽과 천장까지 사진과 현수막 등으로 가득 채우며 젝스키스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젝스키스는 오는 12월 10일 대구와 24일, 25일 부산에서 콘서트 ‘2016 SECHSKIES [YELLOW NOTE] TOUR’를 개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