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텔’ 홍혜걸·여에스더, 의사 부부 일냈다…전반전 1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마리텔' 홍혜걸 여에스더 / 사진=방송화면 캡처

‘마리텔’ 홍혜걸 여에스더 / 사진=방송화면 캡처

‘의사부부’ 홍혜걸·여에스더가 ‘마이 리틀 텔레비전’ 전반전 1위를 차지했다.

23일 다음팟TV을 통해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MLT-37가 생방송됐다. 이날 홍혜걸·여에스더 부부는 ‘때깔룩2’라는 제목으로 ‘다이어트’에 대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날 홍혜걸·여에스더 부부는 전반전 1위를 차지했다. 이어 2위는 이혜정·바로의 ‘김치는 얼마나 맛있게요?’, 3위는 성대모사를 콘텐츠로 들고 나온 김구라의 ‘트루 보이스 스토리’였다.

전반전 1위를 차지한 홍혜걸·여에스더 부부는 환호성을 질렀다. 홍혜걸은 “우리 생에 최고의 날이다”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고, 그 와중에 여에스더는 “제 미모 때문이래요”라는 네티즌들의 채팅을 읽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네티즌들의 요구에 뽀뽀하는 등 잉꼬 부부의 모습을 보였다.

이어 두 사람은 “후반전에서는 장에 대한 이야기를 할 것”이라며 후반전에도 계속해서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당부했다.

‘마이 리틀 텔레비전’ MLT-37은 오는 29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