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정규 13집 단체컷 공개..’본격 카운트다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신화/사진제공=신화컴퍼니

신화/사진제공=신화컴퍼니

그룹 신화의 13집 음반의 활동 계획이 공개됐다.

신화는 오는 22일 0시 신곡 ‘아는 사이(She Said)’를 선공개한다. 더불어 컴백 활동에 대한 계획도 공개하며 팬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신화의 새 음반 ‘언체인징(UNCHANGING)’은 오는 11월 29일 발표된다. 이들은 또 오는 12월 17일과 18일 양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단독 콘서트를 개최, 팬들을 만난다.

‘언체인징’은 데뷔 이래 19년 동안 많은 것들이 변했어도 신화만은 한결같이 팬들 곁에서 자리를 지키고 있다는 뜻을 담고 있다.

이번 신화의 13집 PART 1에는 11월 말 발매에 맞춰 분위기 있는 겨울 느낌을 살린 곡들이 수록되며, PART 2는 오는 2017년 새해를 맞이해 공개되는 첫 음반인 만큼 신화 특유의 파워 넘치는 곡들이 담길 예정이다.

신화컴퍼니는 “정규 13집 발매를 시작으로 신화가 본격적인 컴백 프로젝트에 돌입한다. 기다려주신 팬 분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이번 음반에 고스란히 담으려 노력했으니, 앞으로 순차적으로 진행될 신화의 활동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