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닥터’ 유인식 PD “한석규, 목소리 하나로 존재감 발휘”

[텐아시아=김유진 기자]
배우 한석규 / 사진제공=SBS

배우 한석규 / 사진제공=SBS

‘낭만닥터 김사부’ 유인식 PD가 배우 한석규의 존재감에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유 PD는 18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컨퍼런스룸에서 진행된 SBS 새 월화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 기자간담회에서 “초반 한석규가 맡은 캐릭터는 베일에 싸여있다”고 밝혔다.

그는 “목소리나 실루엣만으로 김사부 캐릭터가 암시되는데 한석규가 목소리 하나로 존재감을 발휘하더라”며 “헤드폰으로 그 유명한 목소리를 듣는데 굉장히 무게감있게 다가왔다”고 감탄했다.

이어 한석규와의 첫 만남에 대해선 “혹시나 제가 (한석규) 기에 눌리면 어떡하나 걱정했는데 예상외로 정말 유연하시고 열려있으신 분이다. 굉장히 소탈하셔서 편안함에 놀랐다”고 회상했다.

‘낭만닥터 김사부’는 지방의 초라한 돌담 병원을 배경으로 벌어지는 괴짜 천재 의사 김사부(한석규)와 열정이 넘치는 젊은 의사 강동주(유연석), 윤서정(서현진)이 펼치는 진짜 닥터 이야기다.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후속으로 오는 11월 7일 밤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