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SF9 “최민환·이정신의 진지한 조언, 감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sf9,쇼케이스

SF9/사진=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에스에프나인(SF9)이 같은 소속사 선배들을 향해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SF9은 5일 오후 2시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열고 “FT아일랜드 최민환 선배님에게 받은 용돈으로 팀의 우정반지를 맞췄다”고 말했다.

로운은 “최민환은 ‘데뷔 팀이 된 만큼 열심히 준비라 하라’고 조언을 해줬다. 팀원끼리 똘똘 뭉쳐서 잘 지내라며 용돈도 주셨다. 그 돈으로 우정반지를 맞췄다”고 회상했다.

다원 역시 “씨엔블루 이정신과 만나 식사를 했다. 어려운 선배라고 생각했는데, 친한 형처럼 대해줘서 감사했다”며 “앞으로 갈 길에 대한 진지한 조언과 살아가면서 필요한 많은 팁을 알려줬다”고 덧붙였다.

SF9은 FNC엔터테인먼트에서 처음으로 내놓는 남성 댄스그룹으로, FNC 트레이닝 시스템 네오즈스쿨을 통해 실력을 갈고 닦았다. 엠넷(Mnet) ‘디오비(d.o.b)’를 통해 얼굴과 이름을 알렸으며 영빈, 인성, 재윤, 다원, 로운, 주호, 태양, 휘영, 찬희 등 총 9명으로 구성돼 있다.

데뷔곡 ‘팡파레’는 트랩 힙합과 일렉트로닉 요소가 섞인 장르로, 멤버들의 화려한 퍼포먼스가 조화를 이룬다.

SF9은 오는 6일 엠넷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