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대를 부탁해2’ 서우 “모태미녀 아니야, 관리 필수”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서우 / 사진제공=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2'

배우 서우 / 사진제공=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2’

배우 서우가 자신만의 뷰티 철학을 공개했다.

29일 방송된 여성채널 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2’에는 게스트로 연예계 대표 베이글녀 배우 서우가 출연해 미모를 유지하기 위한 다양한 노력들을 고백했다.

이날 서우는 뷰티 배틀의 주제로 ‘여덕몰이, 걸크러시로 부탁해’를 선정했다. 그는 “자신은 모태미녀가 아니라 꾸준한 관리로 예뻐진 케이스”라며 “진정한 걸크러시란 터프한 외모에서 풍기는 이미지가 아니라 노력으로 빛을 발하는 아름다움과 강인함 인 것 같다”고 밝혔다.

자신의 뷰티 철학대로 서우는 자기관리에 공을 들였다. 그는 보디와 헤어는 물론 피부에까지 직접 만든 미스트와 로션을 사용할 정도로 철저한 관리녀의 면모를 보였다. 셀프 카메라를 통해 서우의 10대 같은 베이비 페이스와 변함없는 꿀피부를 확인한 공개해 패널들의 부러움을 사기도 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