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널 D-DAY] 나다VS자핑VS애쉬비, ‘언프리티3’ TOP3 전력 분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언프리티 랩스타3' 최종 3인 나다, 애쉬비, 자이언트 핑크 / 사진제공=Mnet

‘언프리티 랩스타3’ 최종 3인 나다, 애쉬비, 자이언트 핑크 / 사진제공=Mnet

‘언프리티 랩스타’의 세 번째 주인공 탄생이 눈앞에 다가왔다.

30일 Mnet ‘언프리티 랩스타3’의 파이널 라운드가 방송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애쉬비와 자이언트핑크의 세미파이널 무대가 이어진다. 세미파이널 우승 래퍼가 와썹 나다와 파이널 매치서 맞붙어 최종 우승을 향한 대결을 펼친다.

과연 어떤 래퍼가 ‘언프리티 랩스타3’의 왕관을 차지할지, 개성강한 세 래퍼의 전력을 분석한다.

'언프리티 랩스타3' 와썹 나다 / 사진제공=Mnet

‘언프리티 랩스타3’ 와썹 나다 / 사진제공=Mnet

◆ “나다가 ‘언프리티’ 킹핀” 와썹 나다

나다가 기적을 이뤘다. ‘언프리티 랩스타3’ 첫 방송 당시 나다는 자기소개 싸이퍼 미션에서 가사를 틀리고 프리스타일 랩 배틀에서 다소 민망한 가사를 선보이는 등 실망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힙합 걸그룹 와썹의 멤버 나다를 향한 기대가 모두 꺾이는 모양새였다. 함께 출연한 막내 전소연은 프리스타일 랩 배틀에서 “언니, 왜 이렇게 못해?”라며 돌직구를 날리기도 했다. 그런 나다가 ‘언프리티 랩스타’ 전 시즌 통틀어 최다 트랙 보유자로 올라섰다. 패자부활전을 거쳐 파이널 라운드에 진출하기까지 했다. 그야말로 ‘언프리티 랩스타’라는 드라마의 주인공이 된 것.

밑바닥에서 정상까지, 쉽지 않은 길을 걸어온 나다의 강점은 퍼포먼스에 있다. 나다는 프로듀서 산이의 트랙인 ‘스티키(Sticky)’를 차지하기 위한 배틀에서 끈적한 가사와 어울리는 스타일링과 댄스를 선보여 감탄을 자아냈다. 이후 파이널을 향한 1차 공연에서 ‘내스티(Nasty)’를 통해 박미경의 피처링과 와썹 멤버들의 퍼포먼스를 더해 화려한 무대를 연출했다. 지난 세미파이널 경연곡 ‘킹핀(King pin)’에서도 피처링에 래퍼 쿤타와 던밀스가 참여하고, 대규모 댄서들과 합을 맞춘 무대로 마치 나다의 단독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퍼포먼스가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언프리티 랩스타3' 자이언트핑크 / 사진제공=Mnet

‘언프리티 랩스타3’ 자이언트핑크 / 사진제공=Mnet

◆ “이름부터 클 X이지, 나는” 자이언트 핑크

자이언트 핑크는 타고난 발성으로 시작부터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했다. ‘쇼미더머니5’의 아쉬운 탈락자로 먼저 얼굴을 알린 자이언트 핑크는 방송 초반 매 미션마다 높은 성적을 거두며 우승 후보로 떠올랐다. 그런 자이언트 핑크에게도 시련은 찾아왔다. 트랙의 주인공을 정하는 중요한 순간마다 가사를 틀리는 실수를 저지른 것. 자이언트 핑크는 이 때문에 ‘젎핑(’가사를 전다‘는 뜻이 담겼다)’이라는 오명을 쓰기도 했다.

‘될 사람은 된다’고 했던가. 자이언트 핑크 역시 거듭된 실수를 딛고 일어나 파이널 문턱까지 오르는 데 성공했다. 자이언트 핑크는 최종 6인 선정을 앞두고 치러진 팀 디스 배틀에서 카리스마를 보여줬다. 자신을 향한 디스 랩에도 꿈쩍 않는 강단과 가사 실수도 잊게 만드는 쩌렁쩌렁한 래핑으로 상대를 사로잡았다. 이후 세미파이널 무대에서는 “내가 곧 법”이라는 자신만만한 가사로 무대에 올라 ‘자이언트 핑크’라는 이름에 걸맞은 위엄을 자랑했다.

'언프리티 랩스타3' 애쉬비 / 사진제공=Mnet

‘언프리티 랩스타3’ 애쉬비 / 사진제공=Mnet

◆ “차분하게 다 휩쓸어놔” 애쉬비

애쉬비가 반전의 주인공이 됐다. ‘언프리티 랩스타2’ 중간 탈락, ‘쇼미더머니5’ 탈락의 아픔을 겪고 다시 ‘언프리티 랩스타3’에 중간 투입됐을 때 아무도 그의 등장을 기대하지 않았다. 그레이스는 애쉬비를 향해 “이전 시즌에서 보여준 것이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하기도 했다. 실제로 참가 래퍼들이 정한 실력 순위 하위권에 머물렀던 애쉬비는 차근차근히 성장세를 밟아나갔다.

애쉬비의 진정성이 그가 쓴 반전 드라마의 원동력이 됐다. 최종 6인 결정전에서 선보인 ‘지금+하드코어’에서는 음악을 향한 자신의 진심을, 1차 공연에서 선보인 ‘그녀’에서는 언제나 자신의 뒤를 묵묵히 지켜준 어머니를 향한 고백을 담아 감동의 무대를 선사한 것. 애쉬비의 진정성이 담긴 가사는 관객들은 물론 시청자들의 눈시울을 붉히기에 충분했다.

‘언프리티 랩스타3’ 최종화는 이날 오후 11시 Mnet에서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