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미국 청소년채널 TV영화 주인공 캐스팅

원더걸스, 미국 청소년채널 TV영화 주인공 캐스팅
그룹 원더걸스가 미국 청소년 TV채널이 제작하는 영화에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21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원더걸스를 주인공으로 한 TV 영화 < Wondergirls at the Apollo >가 내년 초 미국 인기 TV 채널인 ‘틴 닉’(Teen Nick)에서 방영된다고 밝혔다. JYP엔터테인먼트와 공동 제작자인 닉 캐넌의 회사 엔크레더블은 지난주 세계 4대 미디어 회사 중 하나인 비아컴/MTV네트웍스의 청소년 TV 채널 틴 닉과 < Wondergirls at Apollo >의 방영 계약서를 체결했다. 틴 닉은 미국 전 지역에서 7000만 이상의 가구가 시청하고 있는 채널로 인기 힙합 뮤지션 드레이크를 비롯해 미란다 코스그로브, 키키 파머, 빅토리아 저스티스 등의 스타를 배출한 바 있다.

영화 촬영은 10월에 시작되며 내년 1/4분기 중 첫 방송된 이후 총 6회 이상 방영될 예정이다. 제작자인 닉 캐넌은 팝스타 머라이어 캐리의 남편으로 유명하며 틴 닉 방송국의 회장이자 인기 MC다. JYP엔터테인먼트는 “닉 캐넌이 원더걸스의 미국 내 성장가능성을 높이 평가해 이 영화의 제작을 맡았다”며 “아시아 가수가 주연배우로 나오는 일은 미국 TV역사상 전례가 없는 일이라 미국 내 많은 업계 관계자들이 관심 있게 이번 프로젝트를 지켜보고 있다”고 밝혔다. 원더걸스의 미국 데뷔 앨범은 이 영화의 OST 형태로 영화 방영에 맞춰 발매될 예정이다.

글. 고경석 기자 kave@

[SNS DRAMA] [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