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랩몬스터·정국, ‘WINGS’ 유닛 포토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정규 2집 'WINGS' 콘셉트 포토 랩몬스터, 정국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 정규 2집 ‘WINGS’ 콘셉트 포토 랩몬스터, 정국 /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의 신보 콘셉트 포토가 공개됐다.

방탄소년단은 29일 0시 공식 홈페이지와 SNS 채널을 통해 정규 2집 ‘윙스(WINGS)’의 첫 번째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리더인 랩몬스터와 막내 정국의 유닛 콘셉트 포토로, 두 사람은 커다란 새 그림의 액자를 뒷 배경으로, 각자 다른 방향을 바라보며 생각에 잠겨 있다.

개인 사진에서 랩몬스터는 산산이 조각난 조각상과 거울에 둘러싸인 채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앉아 있어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정국은 수북이 쌓인 하얀 깃털 위에 엎드린 채 카메라를 응시해 묘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각각 벨벳 소재의 레드와 네이비 컬러의 재킷을 입은 랩몬스터와 정국은 기존의 분위기와는 다른 매력을 보여주고 있어, 다음 유닛의 주인공은 누가 될지에 대한 궁금증 역시 높아지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이번 앨범을 통해 유혹을 만나 갈등하는 소년들의 모습을 표현할 예정이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10월 10일 정규 2집 ‘윙스’를 발매할 예정으로, 현재 컴백 준비 막바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