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채원, 나무엑터스와 배우 인생 2막… 문근영과 한솥밥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문채원 / 사진=KBS 제공

문채원 / 사진=KBS 제공

배우 문채원이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29일 나무엑터스 측은 “오는 10월 1일부터 문채원은 나무엑터스 소속 배우로 함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문채원은 최근 유수의 매니지먼트사로부터 영입 제의를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나무엑터스의 진정성과 세심함에 파트너십을 맺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더불어 “문채원이 남다른 매력과 연기력은 물론 다방면에 좋은 그릇을 지닌 배우인만큼 나무엑터스는 이에 맞는 든든한 지원과 소통을 이어갈 것”이라며 “문채원의 새로운 도약에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 드린다”고 덧붙였다.

나무엑터스는 문근영·한혜진·이준기·유준상·신세경·지성·천우희·전혜빈 등이 속해있다.

한편 문채원은 지난 5월 MBC ‘굿바이 미스터 블랙’ 촬영 이후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